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뚝 본문

Day by day

coinlover 2019.05.20 22:29

 

갑자기 선이 하나 뚝 끊어져나가버린 것처럼

 

별 생각없이 반복해왔던 루틴이 당연한 것으로 다가오질 않는다.

 

만사에 흥미가 없고 순간 순간을 버티기가 힘들구나.

 

내게 의미있었던 모든 것들이 아무것도 아닌게 되는 건 정말 한순간이다.

 

분명 그렇게 또 이 허무함을 딛고서서 일상을 살아가게 되겠지만....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