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거제도 둔덕으로의 짧은 외출, 덕둔버거와 자매잡화 본문

Day by day

거제도 둔덕으로의 짧은 외출, 덕둔버거와 자매잡화

coinlover 2021. 7. 30. 17:59


왠지 초현실적인 느낌이 들었던 거제 둔덕

 


원어민 선생님께 식사 대접을 하기로 해서 덕둔버거에 갔다. 인근 지역에서 맛볼 수 있는 최고의 수제버거니까 네이티브의 입맛에도 맞을거라고 생각했다.

 

 



덕둔버거의 맛은 두말 할 필요없는 수준이라 원어민 선생님도 최고라고 하시더라. 여러모로 만족스러웠던 식사였다.

 


리묘 사장님의 어머니가 운영하신다는 잡화점 자매잡화에도 다녀왔다. 덕둔버거와 리묘에서 걸어서 2-3분 정도 밖에 안되는 거리에 있는 작은 가게다. 내부 사진 촬영은 금지되어 있어서 사진이 없다.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없어 인센스 하나랑 소품 몇개 주워서 왔다. 원어민 선생님께 그곳에서 파는 엽서를 한장 선물해 드렸는데 무척 좋아하시더라.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