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벚꽃 피다 본문

Day by day

벚꽃 피다

coinlover 2020. 3. 22. 16:21

 

 

아파트 단지 안에 있는 벚꽃 한그루가 꽃망울을 터트렸다.

 

철 모르는 나무구나 라는 말을 내뱉다가

 

그게 아니구나 싶었다.

 

내 계절감이 2월에서 멈춰있었을 뿐.

 

세상의 시간은 어느새 4월을 향해 달려가고 있었으니....

 

철 모르는건 저 벚꽃 나무가 아니라 나였던 것이다.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