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삼천포 실안카페 모엘루 본문

Day by day

삼천포 실안카페 모엘루

coinlover 2019.06.16 23:34

 

 

 

 

 

민트색 아인슈패너가 너무 궁금하여 다녀온 삼천포 실안의 모엘루.

 

실안은 사진 찍으러 밥먹듯 드나들던 곳인데

 

몇년 사이 길도 너무 달라져 버렸고 풍경 또한 변해버려 낯설기 그지 없었다.

 

삼천포 관광호텔 인근에 이렇게 큰 카페가 들어선 줄도 모르고 있었고.

 

건물 부지도 엄청 넓고 내부 인테리어도 돈을 많이 쏟아 부었다는게 느껴질 정도.

 

내 취향의 공간은 아니었지만 대리석 + 화이트의 시너지 효과로 사진 하나는

 

기가 막히게 나올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날 좋은 날 자연광 모델 촬영하면 정말 좋을 듯.

 

아인슈패너는 색깔만 민트지 맛은 전혀 다를게 없었으나

 

의외로 딸기라떼와 아이스크림이 맛있어서 꽤 만족스러웠다.

 

이런 카페는 맛 보고 찾아오는 곳이 아니라는 선입견이 있었는데

 

음료까지 맛있으니 금상첨화.

 

이런 곳에서 실안의 노을을 바라보며 앉아있으면

 

그 아름다움에 정말 눈이 멀지도 모르겠다 ㅋㅋ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