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경주 보문단지 베이커리 카페 아덴, 황리단길 카페 아덴 본문

Day by day

경주 보문단지 베이커리 카페 아덴, 황리단길 카페 아덴

coinlover 2018.09.02 15:15

 

 

 

 

 

경주의 핫플레이스라는 베이커리 카페 아덴.

 

보문관광단지 코모도 호텔 바로 앞에 위치하고 있어

 

찾기가 편하고 주차장이 넓은게 무엇보다 큰 장점.

 

문화회관 같은 용도로 사용했을법한 건물을 개조해서 만든 공간인데

 

정말 잘 꾸며놔서 오래 앉아서 머무르고 싶은 곳이었다.

 

 

 

 

 

 

 

 

 

 

 

 

 

 

 

 

 

 

 

 

 

 

 

 

 

 

 

 

 

사진 찍고 놀만한 공간이 정말 많았으나....

 

2층은 노키즈 존이라 와이프와 번갈아가며 올라가 구경만 하고 왔다.

 

 

 

 

 

 

 

 

 

 

 

 

 

 

 

 

베이커리 카페인 만큼 빵도 파는데 맛이 꽤 괜찮다.

 

그렇다고 인생 맛집이라고 부를 정도는 아님.

 

 

 

 

 

 

 

 

음료는 홍차밀크티와 수박주스를 시켜봤는데

 

홍차밀크티는 요즘 다른 곳에서도 많이 파는지라....

 

그래도 다른 곳에 비해 연한 맛이라 머리가 덜 아파 좋았음.

 

수박주스는 퀄리티가 그리 좋은 편은 아님.

 

솔직히 통영의 바이사이드 수박주스가 갑이다.

 

 

 

 

 

 

보문호수 바로 옆이라 이런 뷰를 볼 수 있다는 게 장점.

 

 

 

 

 

 

 

 

같은 날 같은 카페를 가지 않는게 원칙인데

 

황리단길을 돌아다니다 너무 더워서 쉴 곳을 물색했더니

 

눈에 들어온 아덴 ㅋㅋㅋ

 

이 사람들 경주를 다 자기 브랜드 카페로 뒤덮을 야망에 빠져있는 듯.

 

 

 

 

 

 

 

 

 

 

 

 

 

 

한옥을 개조해서 만든 공간이 참 좋았다.

 

보문단지의 아덴을 보고도 느낀 건데

 

이 카페 운영하는 분 감각이 정말 대단한듯.

 

인테리어를 맡긴거라고 하더라도 이렇게 뽑아내기가 힘들었을텐데...

 

여태까지 봤던 한옥 개조 카페들 중에서 제일 괜찮은 듯한 느낌.

 

 

 

 

 

 

보문단지 아덴과 빵의 종류는 같지만

 

음료 구성이 조금 다른듯했다.

 

그곳에서는 보지 못했던 말차우유나 초코우유 등을 판매하고 있었음.

 

 

 

 

 

 

 

유자에 홀릭하고 있는 나는

 

이름도 유쾌한 유자가 생강나 에이드를 선택 ㅋㅋㅋㅋ

 

날이 더워서 힘들었는데 재충전 되는 느낌이었음.

 

 

 

 

 

 

 

 

 

 

 

 

 

 

 

 

에너지 충전하고 포토스팟에서 사진 몇장 촬영.

 

여우비가 쏟아지던 날이라 사진 찍으면서도 힘들었음 ㅜ_ㅜ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