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나의 여름 휴가 - 기장 힐튼에서 가장 좋았던 곳 이터널 저니 본문

Day by day

나의 여름 휴가 - 기장 힐튼에서 가장 좋았던 곳 이터널 저니

coinlover 2017. 8. 19. 16:52

ILCE-9 | 1/160sec | F/2.8 | 16.0mm | ISO-1000

ILCE-9 | 1/160sec | F/2.8 | 16.0mm | ISO-160

ILCE-9 | 1/160sec | F/1.4 | 24.0mm | ISO-160

ILCE-9 | 1/160sec | F/1.4 | 24.0mm | ISO-100

ILCE-9 | 1/160sec | F/1.4 | 24.0mm | ISO-100

ILCE-9 | 1/160sec | F/1.4 | 24.0mm | ISO-250

ILCE-9 | 1/160sec | F/1.4 | 24.0mm | ISO-160

ILCE-9 | 1/100sec | F/1.4 | 24.0mm | ISO-500

ILCE-9 | 1/100sec | F/1.4 | 24.0mm | ISO-200

ILCE-9 | 1/125sec | F/1.4 | 24.0mm | ISO-100

 

기장 힐튼과 연결된 아난티 타운에 있는 서점이자 복합 문화공간 이터널 저니.

 

그동안 호텔이라는 곳은 휴양과 유흥의 장소라고만 생각했다.

 

하지만 힐튼에 와보고 그런 편견을 버리게 되었다.

 

호텔지하에 있는 서점이라니..... 게다가 그냥 서점이 아니라 책 한권 한권 의미를 두고 엄선한 듯한 느낌이 드는

 

(무엇보다 대단한 점은 사진집이 있다는 것^^).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