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코인러버의 통영로그 - 무전동 소문난 부산 낙곱새 본문

Tongyeong Log

코인러버의 통영로그 - 무전동 소문난 부산 낙곱새

coinlover 2021. 4. 11. 12:34

낙곱새 2인분, 때깔이 꽤 좋아보인다. 

 

그리 맵지 않고 곱창전골에 비해서는 가볍고 부드러운 느낌. 

 

기본찬은 콩나물, 부추무침, 김, 김치, 양배추 샐러드. 

 

콩나물국. 

 

조금 싱거운 느낌이었지만 매운 음식 먹을 때 있으면 좋은 구성. 

 

친절한 사장님께서 고봉밥을 내주셨다. 

 

이 집은 다먹고 나서 볶음밥을 따로 해주진 않지만 김과 참기름, 콩나물을 넣고 알아서 볶아 먹으면 된다. 

 

 

 

낙지, 곱창, 새우 삼합으로 한숟갈 

 

 

 

원래 차돌박이 전문점이었던 곳이 몇달전에 낙곱새집으로 바꼈다. 

 

한번 가봐야지 하고 생각만 하고 있다가 전날 술도 마셨고 매콤한게 땡겨서 다녀왔다. 

 

낙곱새라는 음식을 처음 먹어봤기에 이 집이 잘하는건지 못하는건지는 가늠하기 힘들다. 

 

낙지와 곱창, 새우의 조합이 개인적인 취향에는 맞지 않다는걸 확실히 느꼈다. 

 

일반적인 곱창전골보다 기름기가 적고 부드러운 느낌이었고 한번쯤 먹을만 하지만 

 

차라리 곱창이 더 많이 들어간 본격 곱창전골을 먹는게 더 낫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많이했다. 

 

사장님은 매우 친절하시고 밥도 많이 주셔서 마음 편히 먹고 나올 수 있어 좋았다. 

 

통영에 있는 유일한 낙곱새 집이므로 식문화의 다양성을 위해서라도 오래 성업했으면 좋겠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