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한장의 사진 본문

Fragmentary thought/As coinlover

한장의 사진

coinlover 2019. 8. 10. 09:08

사진을 처음 시작했을 무렵에는

 

다양한 기법 연구를 열심히 했었는데

 

요즘은 그냥 스트레이트 하게 찍는데만 집중하다보니

 

기교를 부린 사진이라는걸 찍어본 적이 없는 것 같다.

 

한장의 사진이 주는 임팩트가 가장 빛났던 역시 그 시절이었던 것 같다.

 

나는 언제부터 단장 사진의 재기발랄함보다

 

시리즈를 통해 전해지는 이야기의 전달에 집중하게 되었을까?

 

온빛사진상을 받았던 그때 이후였을까?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