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남해 창선 삼천포 사천의 아름다운 풍경들 본문

Day by day

남해 창선 삼천포 사천의 아름다운 풍경들

coinlover 2018. 8. 3. 06:46




남해 창선, 삼천포, 사천은 2005년부터 2010년까지 정말 쉼없이 드나들었던 곳이다. 


가까이 있을 때는 그 아름다움을 제대로 느끼지 못하다가 


멀리 떠나온 지금에서야 그 풍경 속에 있던 시절이 행복했음을 깨닫게 된다. 


그 중에서도 특히 남해 창선의 아름다움은 이미 번잡해져 버린 제주도보다 더 깊고 깊은 것 같다. 


통영-남해간의 물리적 거리는 심리적 거리만큼 멀지 않다. 


모든 부담을 털어버릴 내년에는 주말마다 남해로 달려가 


곳곳에 흩어놓았던 기억들을 다시 주워담는 작업을 해나가고 싶다.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