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코인러버의 다락방

지안재 혹은 오도재, 그 그리운 저녁.... 본문

Photography/Startrails

지안재 혹은 오도재, 그 그리운 저녁....

coinlover 2012.11.02 13:48

 

 

 

어제는 날이 정말 쨍하더군요.

 

파란하늘을 보니 가슴이 설레여오고

 

저 멀리 천왕봉까지 선명이 보이는 시정에

 

아.... 별궤적 찍으러가면 정말 좋겠다....라는 생각을 했습니다만

 

현실은 수능고사장 준비 업무로 눈코 뜰새가 없습니다.

 

지안재나 자굴산에 궤적사진이 너무 찍으러 가고 싶은데

 

몸이 묶여있으나 참 안타깝기만 하네요.

 

이럴 때는 하드를 뒤적뒤적해서 옛날 사진을 꺼내볼 수 밖에 없습니다.

 

이 지안재 별궤적 사진도 벌써 2년이 넘은 것 같군요.

 

올초에 상민이랑 갔을때는 시정이 좋지 않아 별궤적은 찍지 못했고

 

또 이 포인트 말고 다른 포인트에서 찍고 싶었는데 그것도 맘대로 안됐었죠.

 

겨울에 다시 가보기로 했는데 올해는 이러다 공칠 것 같습니다.

 

 

너무 바쁘고 정신이 없으니까 여유롭게 별을 세며 노닥거리던 그 시절이 그리워지네요.

14 Comments
댓글쓰기 폼
Prev 1 2 3 4 5 6 7 8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