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980년대에 만들어졌다고는 도저히 믿기 힘든 디자인이다.

 

요즘 나오는 메카닉들보다 더 세련된(물론 세부 리파인은 계속 이뤄졌지만) 클래식 중의 클래식.

 

초등학교 시절에 사서 만들었던 아카데미제 사자비의 기억이 너무 좋게 남아있기에

 

아직도 내 건프라 선호도의 정점에 서있었고 발매가 결정됐을 무렵 바로 예약을 했다.

 

몇년전에 만들었던 카토키 버젼의 MG는 낙지 관절로 인해 실망이 컸지만

 

이 녀석은 관절 강도가 좋아서 포징도 잘되고 프로포션도 MG에 비해 얄쌍한 편이라 더 맘에 든다.

 

물론 디테일이나 스케일감에서는 비할 바가 못되지만

 

딱 적당할 정도의 조립난이도와 손맛을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는 오히려 더 나은 편.

 

딱 이 정도 퀄리티로 뉴건담만 출시되어 준다면 건프라 팬들에게는 최고의 선물이 될 듯 하다.

 

리가즈이까지 RG로 출시되어 준다면 울지도 모르겠다 ㅋ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 408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