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여섯살.

 

에너지는 넘치고 말은 안듣는 무렵.

 

자기 고집이 너무 강해져서 한번 삐지면 풀어주는게 상당히 힘들다.

 

나이 많은 아빠 엄마가 쫓아다니는게 너무 버겁다는 말을 하는 와이프.

 

애가 커가는건 좋은데 그만큼 늙어간다는 반증이기도해서 슬픈.

 

 

 

 

 

 

 

 

 

 

 

 

 

 

 

저작자 표시
신고
태그 :
 «이전 1 ···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 3655  다음»